> SALE> 해외명품 폭탄 떨이 세일!


롯데 현대 신세계 등 백화점 3사가 일제히 ‘명품 떨이’ 세일에 나선다. 소비심리가 빠른 속도로 위축되고 있는 데다 ‘따뜻한 날씨’ 탓에 겨울상품 재고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롯데백화점은 17~19일 서울 소공동 본점에서 ‘해외패션 대전’을 열고 멀버리 에트로 코치 등 50여개 브랜드를 30~70% 할인 판매한다. 준비 물량은 작년보다 30%가량 늘어난 200억원어치에 달한다.

현대백화점도 10~12일 서울 삼성동 무역센터점에서 명품 세일에 나선다. 말리 헨리베글린 등 30여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할인율은 최대 80%다. 준비 물량도 지난해 20억원에서 올해는 100억원어치로 5배 늘렸다.

신세계백화점은 서울 충무로 본점(10~12일)과 서울 강남점(17~19일), 부산 센텀점(24~26일) 등 3개 점포에서 ‘해외 명품 대전’을 연다. 조르지오 아르마니 등 40여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할인율은 정상가 대비 40~70%다. 준비 물량은 역대 최대 규모인 200억원어치에 이른다.


Posted by STYLE Missi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 Hot NEWs> 국내 최대 아울렛 내년 오픈! 신세계 첼시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국내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아웃렛이 부산 기장군에 내년 9월 오픈을 목표로 3일 첫삽을 떴다.
 
신세계 첼시는 3일 오후 4시 기장군 장안읍 좌동리 장안택지개발지구에서 관광 테마형 아웃렛인 `신세계첼시 부산 프리미엄 아웃렛' 기공식을 열었다. 이날 기공식에는 최우열 신세계첼시 대표, 허남식 부산시장, 제종모 부산시의회의장, 오규석 기장군수, 허인철 신세계그룹 경영전략실 사장 등이 참석했다.
 
부산 프리미엄 아웃렛은 신세계첼시에서 1천600억원을 투자하는 민자사업이다. 여주 프리미엄 아웃렛과 파주 프리미엄 아웃렛에 이어 국내 3번째 프리미엄 아웃렛이다. 15만1천70㎡ 부지에 매장면적은 3만1천380㎡에 달한다. 아르마니, 코치 등 180개 여성ㆍ남성 의류, 잡화, 생활용품 매장 등이 들어선다.

매장면적은 여주(2만5천800㎡), 파주(3만1천113㎡)보다 넓고 입점 브랜드수도 여주(140개), 파주(165개)보다 많다. 이탈리아 중부 투스카니 지역의 느낌을 살린 매장건물이 자연적 소재를 이용한 아름다운 건축양식과 아늑한 건축 개념으로 설계됐다고 신세계첼시측은 밝혔다.

Posted by STYLE Missi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백화점마다 항상 여성전용관만 있고 남성전용관은 없던 대한민국 패션계에 정말 정말 기다리고 기다리던 소식!
신세계백화점에서 드디어 국내최초 남성전용관을 오픈한다고 합니다~!!!
아직은 신세계강남점에서만 만나볼수 있지만 곧 전국의 백화점에서 남성전용관을 만나볼수 잇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http://www.Dr.NODISK.kr
닥터노디스크



Posted by STYLE Missi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

Selected STORE 이용방법
스캔이나 클릭하시면 모바일페이지로 이동합니다.